* main *

* BBS *

* gallery *

* profile *

* link *



[카테고리]

* 음악 *
* 잡담 *
* 잡다한 고찰 *

* 술 이야기 *
* 시음 노트 *
* 술잔 콜렉션 *

* 컴퓨터 관련 *
* 이런저런 메모 *
* 공지사항 *

* 물건들 *
* 이런저런 추억 *
* 책 이야기 *
* 여행의 추억 *

* 추억의 게임 *
* 추억의 애니 *
* 만화책 이야기 *
* 미드 이야기 *
* 매직 더 개더링 *


[최근 댓글]

// 말랑문어 감사감사. 폰 바꾸면서...
  by 아이어스
 
2022-01-12

새해 복 많이 받아:)
  by 아이어스
 
2022-01-12

아 결국 바꾸셨군요;ㅅ; 8에서 21까...
  by 아리무스
 
2022-01-12

새해복 많이 받아~! happy new year...
  by 말랑문어
 
2022-01-12

오오 새로운 폰 추카추카!!👍...
  by 말랑문어
 
2022-01-12

아델님도 건강하시고 행복한 한 해 ...
  by 아이어스
 
2022-01-08

감사합니다. 오실 때 미리 연락주시...
  by 아이어스
 
2022-01-08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언제나 건...
  by 아델라이데
 
2022-01-07

아니 이무슨...아이어스님이 쓰시는...
  by 아델라이데
 
2022-01-07

:)
  by 아이어스
 
2022-01-07

개인 사정이라 여기에 쓰긴 좀 그러...
  by 아이어스
 
2022-01-07

좀 늦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
  by perplex
 
2022-01-07

헉 아니 대체 무슨 일이 있으려고;;...
  by perplex
 
2022-01-07

연말 잘 보내고 새해 복 많이 받아:...
  by 아이어스
 
2021-12-31

늦었지만 메리 크리스마스~ 연말 잘...
  by perplex
 
2021-12-31


추억의 상자


Category List admin  
하마사키 아유미(浜崎あゆみ) - Dearest
 

물 건너서 구매한 하마사키 아유미 싱글 콜렉션 앨범이 왔습니다. 오늘은 그 기념으로 유명곡을 하나 올립니다.

사실 이 CD는 초기 구매목록에는 없었거든요. 하마사키 아유미 노래는 최근 10년 동안은 들은 적이 없었기 때문에... 그런데 지금 구매하는 목적 중 하나는 밀린 수집이니까요. 10대 후반에서 20대 초의 추억을 위해 구매했습니다.



dearest는 TV애니메이션 이누야샤에 사용되어서 유명했던 노래죠. 지금 들어도 느낌은 괜찮은데, 가사를 보니까 왜 진작에 소개하지 않았는지 알 것 같았습니다. 그렇게까지 좋은 가사는 아니었어요.

하지만 어렸을 때랑 느낌이 완전히 다르네요. "처음 만난 그 시절엔 모든 게 서툴러서(出会ったあの頃は全てが不器用で) 멀리 돌아서 왔네(遠回りしたよね)" 라는 가사가 나오는데, 나이가 드니까 세월이란 게 주는 울림이 완전히 다른 것 같습니다. 어렸을 땐 저 가사보단 그 전에 나오는 가사가 더 슬펐는데 말이죠.


여담을 하나 하자면 말이죠. 지금 와서 이누야샤를 생각해 보면 셋쇼마루와 키쿄우가 스토리만에서 진정한 주인공의 포지션이 아니었을까 싶기도 합니다. 왜 저 둘에 열광하는 사람이 많았는지 지금은 정말 공감이 가네요. 이누야샤는 정말 재미있었고 시작도 좋았는데... 중후반부에 너무 늘어지면서 동양판 스팀펑크(...)처럼 변해서 참 아쉬웠습니다. 2000년대 초를 대표하는 유명작으로 누구나 아는 애니메이션이었지만, 끝까지 본 사람은 거의 없는 작품이기도 했죠.


다른 여담으로, 세월과 경험은 아무리 머리가 좋은 사람이라도 어렸을 때는 '공감'할 수 없는 주제인 것 같습니다. 예를 들어 어른이 되어서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을 읽어 보면, 마지막에 주인공을 보며 느끼게 되는 감정이 정말 복잡하거든요. 하지만 10대 학생은 경험이 기반이 되어야만 하는 그 세월의 감각을 결코 이해할 수 없죠. 그런 의미에서 '청소년 추천 도서' 목록은 썩 좋아 보이진 않습니다. 어린 나이에 명작을 이해할 수 없으면서 '이미 읽었다'라고 생각해 버리게 되니까요.



사실 컨디션이 썩 좋지 않아서 집중해서 생각을 정리하기 힘든 며칠이기도 해서요. 오늘은 그냥 간단하게 번역을 합니다. 아무튼 2000년대 초를 풍미한 곡인 하마사키 아유미씨의 Dearest입니다. 추억 돋네요:)










Dearest

작곡:CREA + D・A・I
편곡 : Naoto Suzuki
작사/노래 : 하마사키 아유미(浜崎あゆみ)


本当に大切なもの以外
호은토오니 타이세츠나 모노이가이
정말로 소중한 것 이외에는

全て捨ててしまえたらいいのにね
스베테 스테테 시마에타라 이이노니네
전부 버려 버리면 좋을 텐데

現実はただ残酷で
게은지츠와 타다 자응코쿠데
현실은 그저 잔혹해서

そんな時いつだって 目を閉じれば
소은나토키 이츠다앗테 메오 토지레바
그럴 땐 언제라도 눈을 감으면

笑ってる君がいる
와라앗테루 키미가 이루
웃고 있는 네가 있어

Ah いつか永遠の眠りにつく日まで
Ah 이츠카 에이에은노 네무리니츠쿠 히마데
Ah 언젠가 영원히 잠들게 될 날까지

どうかその笑顔が絶えまなくある様に
도오카 소노 에가오가 타에마나쿠 아루요오니
아무쪼록 그 미소가 끊이지 않고 계속 있기를


人間は皆悲しいかな
히토와 미나 카나시이카나
사람은 모두 슬플까?

忘れゆく 生き物だけど
와스레유쿠 이키모노다케토
망각해 가는 동물인데

愛すべきもののため
아이스베키 모노노타메
사랑해야 하는 자들을 위해

愛をくれるもののため
아이오 쿠레루 모노노타메
사랑해 주는 자들을 위해

できること
데키루 코토
가능한 것


Ah 出会ったあの頃は
Ah 데아앗타 아노 코로와
Ah 처음 만난 그 시절엔

全てが不器用で
스베테가 부키요오데
모든 것이 서툴러서

遠回りしたよね
토오마와리 시타요네
멀리 돌아서 왔네

傷つけ合ったよね
키즈츠케아앗타요네
서로 상처주기도 했었었네


Ah いつか永遠の眠りにつく日まで
Ah 이츠카 에이에은노 네무리니 츠쿠 히마데
Ah 언젠가 영원히 잠들게 될 날까지

どうかその笑顔が絶えまなくある様に
도오카 소노 에가오가 타에마나쿠 아루요오니
아무쪼록 그 미소가 끊이지 않고 계속 있기를

Ah 出会ったあの頃は
Ah 데아앗타 아노 코로와
Ah 처음 만난 그 시절엔

全てが不器用で
스베테가 부키요오데
모든 것이 서툴러서

遠回りしたけど
토오마와리 시타케도
멀리 돌아서 오게 됐지만

辿り着いたんだね
타도리츠이타은다네
결국은 도착할 수 있었네


2021-12-13 15:00:00 | [Comment(4)]



[ 메인으로 ]

[ 카테고리 목록으로 ]



猫愛 - MyoAe - Homepage Mode
Ver. 1.45

by Aier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