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in *

* BBS *

* gallery *

* profile *

* link *



[카테고리]

* 음악 *
* 잡담 *
* 잡다한 고찰 *

* 술 이야기 *
* 시음 노트 *
* 술잔 콜렉션 *

* 컴퓨터 관련 *
* 이런저런 메모 *
* 공지사항 *

* 물건들 *
* 이런저런 추억 *
* 책 이야기 *
* 여행의 추억 *

* 추억의 게임 *
* 추억의 애니 *
* 만화책 이야기 *
* 미드 이야기 *
* 매직 더 개더링 *


[최근 댓글]

사람이 의외로 참 튼튼합니다 ㅎㅎ...
  by 아이어스
 
2021-11-27

넵...!!다시 한 번 현실에서도 따라...
  by 아델라이데
 
2021-11-27

사실 그렇게 쉽고 간편하며 안전하...
  by 아이어스
 
2021-11-10

기절이 안된다니.......절대로 따라...
  by 아델라이데
 
2021-11-10

감사합니다..ㅠㅠ
  by 아이어스
 
2021-11-03

ㅠ_ㅠ...컨디션이 어서 나아지시길 ...
  by 아델라이데
 
2021-11-03

저도 그 이야기를 하고 싶었어요!피...
  by 아이어스
 
2021-10-29

아델님의 댓글이 위안이 됩니다 ㅠ...
  by 아이어스
 
2021-10-29

저 케이스는 제가 가진 피규어 작은...
  by 아델라이데
 
2021-10-28

저는 아이어스님이 관심있으신 것들...
  by 아델라이데
 
2021-10-28

새로운 게 들어오고 있던 게 빠지고...
  by 아이어스
 
2021-10-23

수족관 기념 주화가 참 귀엽네요.책...
  by 아델라이데
 
2021-10-22

예전에 소닉을 주셨을 때만 해도 제...
  by 아이어스
 
2021-10-11

소닉이 마음에 힐링되고 있다니 기...
  by 아델라이데
 
2021-10-10

그런 용도로도 무난할 것 같습니다....
  by 아이어스
 
2021-10-02


추억의 상자


  list  admin  
신용관리&명의방지 사이트 SIREN24
 



SIREN24(http://siren24.com)란 사이트를 이용해보았습니다.

얼마전에 시끄러웠던 '인터넷 명의도용 확인 & 방지"에 관련된 사이트로
회사 자체는 나름 신용이 있는듯해 보이기도 하는(?) 곳입니다만.

뭐 암튼 문득 떠올라서 아는 사람에게 물어보니 저런 곳이 있다고도 했는데
'자기 명의로 가입된 사이트'를 검색해보려면 가입해야하더군요.
그래서 가입을 했더니 990원을 내라고 해서 냈는데 말입니다~_~;;

뭐 요는 '거의 대부분의 사이트가 검색되지 않으니 이용하지마세요' 란 겁니다.
제가 기억하는 대부분의 사이트나 요즘도 잘 이용하는 메이저 사이트에 가입한 사실조차도
검색의 대상이 되지 않는듯하니 그다지 신용할 수 없는듯합니다.

뭐 두개의 사이트에서 명의가 도용되었다는 것은 알아낸게 수확이긴 했습니다만.
하나는 이미 망한 채팅 사이트인듯한데 그쪽은 이미 개인정보 팔렸을것 같고
(어차피 그렇지 않다 해도 자기의 개인 정보는 돌아다니고 있을 확률이 높지만)
나머지 하나는 리니지-_- 인데 이건 해지 신청해버렸군요.
뭐 조만간 리니지를 해볼 생각이었으니 어차피 별 도움안되었다는게 결론.

뭐 암튼 기타등등으로 당장 '프리챌'이나 '와우'등의 가입 사실도 안나오니
영 쓸모가 없습니다. 거기다가 한번 결제 후 부터는 무려 자동 결제-_-
라서 가입즉시 탈퇴해버리려고 하고 있답니다.


뭐 암튼 혹시라도 저런곳을 이용할 예정이 있으신 분은 웬만하면 지양하시길:)
평소에 자기가 관리를 잘 하는게 역시 최고입니다. 홋홋홋


덧. 검색해보아도 대부분 악평인데다가, 정작 '명의도용방지서비스' 자체는 무의미하다는군요.


2006-04-05 11:51:02 | [Comment(4)]




오랜만의 그림 for 아리무스님
 



예전에 아리무스님께서 그려달라시던 라그의 아리무스님 캐릭터(위저드[女])를
어제 대화하다가 갑작스럽게 이미지가 떠올라서 그려버리게 되었습니다.
단지 이미지가 색칠을 안하는 쪽으로 떠올라서 색칠은 없습니다(..)

사실 CG는 그렇게 많이 해본게 아니라서 할 때 마다 조금씩 늘긴 하지만,
색칠이 그림을 죽이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말이지요~_~;;

뭐 암튼 그런겁니다:)

아리무스님, 잡아가세요-_-)~


2006-04-01 05:36:36 | [Comment(6)]




XBOX 360
 



XBOX 360(정발)을 샀습니다.
어두워서 밝은데로 들고나갈까 하다가 귀찮아서 그냥 찍었습니다~_~;
호화 부산여행(?)을 접어버리고 질러버렸습니다만,
사고나서 보니 마음에 들어서 다행이었습니다.

소프트가 릿지6밖에 없어서 그것밖에 안해봤지만
적어도 시각적인 요소는 확실하게 알겠더군요;

한눈에 차세대 기종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던 것은 역시 압도적인 그래픽.
이전까지의 오프닝 동영상에 거의 맞먹는 수준으로 게임이 돌아가니,
세세한 그래픽이나 그런쪽은 별로 신경쓰지 않는 저입니다만 눈이 휘둥그래졌습니다.


엑박 자체가 갖고 있는 인터페이스도 상당히 재미있는편이어서 잘도 이런 식으로
게임기를 만들 생각을 했구나 싶었습니다. (아직은 왜 있는지 모르는 기능도 있지만)
무선패드도 상당히 조작감도 좋았고, 오히려 선이 없다는게 게임하기 편하더군요.
패드로 본체를 컨트롤할 수 있다는(예를 들면 본체를 끈다거나) 점도 상당히 마음에 드네요.

그리고 엑박라이브와 DVD키트가 내장인듯해서 앞으로가 기대입니다.
사실 정발판을 산 가장 큰 이유가 엑박을 DVD플레이어로 쓰기위해서였는데,
플레이어로서의 기능도 빠지지 않는 것 같고, 전의 플2에 비해서 인터페이스도 재미있어서
앞으로 애용해줘야겠더군요.
그간 플2로 DVD를 볼 때는 매번 코드프리를 하고 돌려야해서 너무 귀찮았죠.


암튼 강력한 기능과 참신함으로 다시 태어난 엑박이고 사기에 잘 한 것 같습니다.
이번에는 지난번 같이 매니악한 게임만 나오는게 아니라 벌써부터 기대작들이 줄을 서 있기에
두근두근 거리네요.

며칠후에 들어올 DOA4부터 기대를(!)



덧. 다 좋은데 크기와 무게가 전보다 크면 컸지 작진 않더군요-_-;
    더불어서 엄청난 팬소리도 자매품으로 딸려온(!) -> 어차피 겜할때는 겜소리에 묻히지만


2006-02-25 22:48:35 | [Comment(3)]




[PREV]  [1] ... [267][268][269][270][271][272][273] ... [277]  [NEXT]

猫愛 - MyoAe - Homepage Mode
Ver. 1.45

by Aierse